• 주 메뉴 바로가기
  • 서브 메뉴 바로가기
  • 컨텐츠 바로가기
  • 하단 메뉴 바로가기
  • quick
    TOP

    벽산뉴스

    31

    2018.01

    벽산, 그라스울 생산 확대로 무기단열재 시장 공략 본격화
             조회수14042 작성자벽산

    벽산, 그라스울 생산 확대로 무기단열재 시장 공략 본격화

           

            - 오는 8월 그라스울 2호기 증설 완료 후 연간 7만톤 생산 가능

            - 3호기 추가 투자로 연간 10만톤 규모 그라스울 생산 설비 확충 투자 고려


    종합건축자재기업 벽산(대표 김성식, 007210)은 오는 8월 그라스울 2호기 생산 라인 증설을 완료하고 생산규모를 확대하는 한편 추가 3호기 증설 투자도 검토하는 등 무기단열재 시장공략을 본격화하고 있다


    벽산은 지난해 전북 익산공장에 그라스울 2호기 생산설비 공사를 진행해 왔다. 이를 통해 오는 2018 8월부터 연간 그라스울 제품 양산이 가능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이번 그라스울 생산라인 확대가 완료되면 조속한 3호기 시설 투자도 고려 중이어서 향후 연간 10만톤 규모의 그라스울 생산설비를 갖출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김성식 벽산 대표이사는 그동안 벽산은 무기단열재 시장 확대를 꾸준히 준비해오고 있었으며 이번 생산라인 증설과 함께 다각적인 연구와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급변하는 미래 단열재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벽산의 그라스울은 산업 부산물인 파쇄 유리를 주요 원재료로 하는 무기질 단열재로 내수성은 물론 불연 및 방화기능까지 갖춰 화재 발생시 피해를 최소한으로 줄일 수 있는 제품이다. 또한 제품 내부에 다량의 공기를 포함하고 있어 우수한 보온, 단열 효과를 유지하기 때문에 냉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다.

    ()